중산초등학교 로고이미지

가정통신문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제2022-66호) 2.3.5.6학년 소변검사 안내
작성자 문정빈 등록일 22.05.10 조회수 174
첨부파일

 

" 2.3.5.6학년 소변검사 안내 "

 

 

학부모님 안녕하십니까?

오는 518() 오전 9시부터 2,3,5,6학년 아동을 대상으로 소변검사를 실시할 예정입니다. 소변검사는 당뇨, 신장이나 요로관계 이상, 전신 질환 등을 발견할 수 있는 가장 간편하고 효과적인 검사입니다. 아래 내용을 참고 하시어 학생들이 검사 일에 결석 하지 않도록 학부모님의 협조를 부탁드리며, 검사 후 추후관리에도 관심 가져 주시기 바랍니다.

1. 검사목적 : 당뇨, 신장이나 요로관계 이상, 전신 질환 등의 조기발견

2. 검사일시 및 대상 :

항 목

일 시

대 상

검사기관

비 고

소변

검사

2022 .05. 18().

오전9~

2,3,5,6학년

한국학교보건협회 울산경남지부

검사비용 무료

(학교에서 지불)

3. 검사항목 : 단백뇨, 요당, 요잠혈, pH(산도 측정)

4. 검사시 주의사항

· 검사 전일 지나치게 많은 야채나 과일, 비타민 C를 먹지 않도록 합니다.(검사결과에 영향 줄 수 있음)

· 검사 전날 지나치게 심한 운동이나 과로를 하지 않도록 합니다.

· 검사지(종이막대)의 색지부분을 손으로 만지거나 이물질()등이 닿지 않도록 합니다.

· 소변을 보다가 중간소변을 검사지의 색지에 묻힌 후 검사하는 선생님께 보여 드립니다.

· 검사결과 처리: 당일 검사결과 이상이 있는 경우만 가정으로 안내장을 발송합니다.

- 안내장을 받는 경우 병ㆍ의원을 방문하여 정밀검사를 받도록 합니다.

(생리중인 학생은 검사하는 선생님께 미리 말합니다)

신장은 한번 손상되면 재생이 힘듭니다.

신장은 노폐물 제거, 적혈구 생산의 조절과 골 형성, 혈압은 물론 전해질 및 수분의 조절을 담당하는 중요한 장기입니다. 만성신장염을 조기에 발견하기 위해서는 집단 요검사가 필수입니다.

자각증상을 느끼기 어렵습니다.

만성신장염은 병이 상당히 진행되어도 자각증상이 없는 경우가 많습니다. 자각증상이 나타나서 전문의를 찾을 때는 신장기능이 상당히 저하되어 약물 요법이나 식이 요법으로는 치료가 불가능하고 투석요법이 필요한 경우가 많습니다.

조기발견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만성신부전은 투석이나 이식 등의 치료 외에 약물요법만으로는 치료가 불가능하지만 조기에 발견하면 대부분 약물요법, 식이요법 및 기타 보조적인 방법으로도 치료가 가능합니다.

2022. 5. 9.

중 산 초 등 학 교 장

 

이전글 (제2022-67호) 2022학년도 교내 여성생리대 비치 안내
다음글 (제2022-65호) 현장체험학습일 방과후학교 운영 안내